'2021/01/03'에 해당되는 글 1건


About The Search in Posts

“ 신년벽두 부터 지랄 ”

'괜히 왔다 간다'

어둡지만 아름다운 길을 간다.

그것은 그들, 샹카의 목ㅅ 이다.

사랑이 욕망을 어머니로 가졌지만

사랑이 욕망을 잊어 사랑인줄 누가 알았겠는가?

 

'naanyaar'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년벽두 부터 지랄  (0) 2021.01.03
......  (0) 2016.08.21
bird 1  (0) 2011.05.23
mi15052010-didgeridoooo  (0) 2010.05.15
flower15052010-나팔꽃  (0) 2010.05.15
flower15052010-난2  (0) 2010.05.15

About this entry


Post a comment

       


Categories

naanyaar (2765)
깔리 (4)
maya2020 (7)
naanyaar (902)
maya (299)
korea (583)
china (80)
Vietnam (4)
THailand (207)
Laos (89)
philippines (10)
diving (58)
india (107)
Nepal (5)
sri lanka (11)
murmuring (317)
triggering before ge.. (16)
etc (56)
나무와 쇠 (3)

Calendar

«   2021/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Total : 446,661
    Today : 1
    Yesterday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