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그러니까 작년 9월 naanyaar.com 도메인을 연장하지 못하고

- 도메인은 결국 누군가의 손으로 넘어갔다.


2003년 부터 13년을 써왔던 도메인 이었고... 참... 소중한 도메인이었는데

ㅎㅎㅎ

그걸 연장을 못해서 넘아갔구나...

영국과 인도에서 도메인 팔아라고 할때 팔걸그랬나...


그래도 이 블로그 저 블로그 옮기면서도 하나의 도메인으로 계속 블로그를 유지 시켜 왔기에

고정으로 블로그에 오는 오랜 분들이 제법 있었는데...


이제는 들어오려해도 도메인주소가 바뀌어서 들어오지도 못하겠구나...


공지라도 할 것을... 미안한 마음이 든다.


비어있는 블로그에 다시 혼자 만의 시간을 ...


다시

시작



'murmur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누군가  (0) 2019.01.09
이젠   (0) 2018.10.04
...  (0) 2017.06.01
풍경  (0) 2016.05.15
지금(be as you are)  (0) 2016.04.24
자기암시  (0) 2016.03.26

About this ent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