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aya220307-한국도착 ”



샌달을 신고 반팔에 조끼하나 입고 땀을 뻘뻘
흘리며 짐을 매고 좀 더 싼 게스트 하우스를 찾아, 돌아 다니다.
괜찬은 게스트하우스를 하나 발견 했다.

스리랑카 네곰보비치에서 300루피의 기적적인 가격의 게스트하우스를 찾았던 때처럼
행복하다...

한국은 물가가 비싸다.
떠도는 자들에게는 힘든 나라다.

춥고,...

사람들도 불친절하고....



'maya > maya '07' 카테고리의 다른 글

maya280307-싫은 것  (0) 2007.03.28
maya250307-identity  (0) 2007.03.25
maya220307-한국도착  (0) 2007.03.22
maya170307-사람들  (0) 2007.03.18
maya150307- maya  (0) 2007.03.15
maya140307- surya  (0) 2007.03.14

About this entry